난나라
 
 
난사랑은?
난사랑갤러리
회원가입
난사랑배너
자생지탐방안내
광고안내
업체홍보
추천도서
난강좌
난사진콘테스트
서양란동호인모집
난사랑명예기자모집
난관련제보
운영자게시판
오류신고
커뮤니티
아카데미
공동구매
기사올리기
전시회 기사올리기
지역소식 올리기
기자회원신청
독자기사제보
새로운 난사이트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아주 마음에 든다.
마음에 드는 편이다.
보통이다.
그저 그렇다.
마음에 들지 않는다.
   
 

  게시판
home > 게시판

[ essay ]
난을 사랑하시는 회원님들의 자유공간입니다. 욕설,비방등의 글은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글 보 기
작 성 자   무한긍정
제 목   고사성어
등록일   2010-11-03 조 회   125
내 용
趙溫馬亂色期(조온마난색기)

중국 춘추전국시대에 조씨 성을 가진 사람이 살고 있었다.
조씨에게는 만삭인 부인이 있었는데, 어느 날 아침 부인이 말하길 "여보! 어제 밤 꿈에 말 한마리가 온천으로 들어가 목욕을 하는 꿈을 꾸지 않았겠어요. 아마도 우리가 말처럼 활달하고 기운센 아들을 얻게 될 태몽인 것 같아요." 라고 하였다.
조씨는 심히 기뻐하여 "그것 참 좋은 태몽이구려 어서 빨리 우리 아들을 보았으면 좋겠소."라고 하였다.
사흘 뒤 조씨부인은 매우 건강한 사내아이를 순산하였고, 조씨는 태몽을 따라 아이의 이름을 "溫馬(온마)"라 하였다.
세월이 흘러 조온마가 스무 살이 되었다. 조온마는 조씨부부의 기대와는 다르게, 마을의 처녀란 처녀는 죄다 욕보이는 난봉꾼이 되었다.
이를 보다 못한 마을 사람들은 결국 조온마를 관아에 고발하였고 조온마는 판관앞에 끌려가게 되었다.
판관이 말하길 "조온마는 색기로 인하여 마을을 어지럽혔다(趙溫馬亂色期;조온마난색기). 따라서 거세를 당함이 마땅하다."고 하였다.
결국 조온마는 거세를 당하였고, 후일 사람들은 경거망동하게 행동하는 사람에게 조온마의 일을 상기시키기 위하여 "조온마난색기"라고 충고를 하게 되었다고 한다.
조온마난색기(趙溫馬亂色期): 경거망동한 사람에게 충고할 때 쓰는 말. 이 고사성어는 "분수에 지나친 행동을 경계하라"는 깊은 교훈을 담고 있다.
첨부파일1   첨부파일2  
답변 수정 삭제
덧글입력
번호
제 목
작성자
파일
작성일
조회
공지사항 지나간 기사를 보시려면~ 운영자 2004-03-31 6590
4600  새 분위기로 전환 [11] 청심 2010-12-22 206
4599  읽고 또 읽어도 좋은 글 [7] 무한긍정 2010-11-08 163
4597  一笑一少 [3] 무한긍정 2010-11-03 122
 고사성어 무한긍정 2010-11-03 125
4595  우리 길 떠나는 인생 [7] 손 동석 2010-10-30 167
4591  간댕이가 부어서............ [5] 드래곤 2010-10-11 347
4590  유고문님이 좋아하시는 공포의 말벌 ~~~~~~~ [9] 드래곤 2010-10-06 324
4589  자사호 모음집^^ [7] 청심 2010-10-06 232
4587  운곡네 가을겆이 [9] 기가패스 2010-09-29 283
4588    [답변]가지귀신 [3] 기가패스 2010-09-29 221
4586  함안에서는 무슨일이 [4] 기가패스 2010-09-01 551
4584  버리지 못하는 끼(?)^^ [7] 청심 2010-08-20 499
4583  휴가 잘 보내셨는지요 [11] 운영자 2010-08-13 398
4581  꿈을 향한 비상 [11] 춘란사랑67 2010-08-01 507
4580  BIG MEGARI=AHGI [11] 기가패스 2010-07-28 478
4575  죽백난 [3] 기가패스 2010-07-26 428
4576    지네발란 [1] 기가패스 2010-07-26 363
4577       해오라비 난초 [1] 기가패스 2010-07-26 438
4578         토란??? [4] 기가패스 2010-07-26 446
4579           참나무,쑥 [2] 기가패스 2010-07-26 513
4574  그리운 사람 [3] 푸른솔 2010-07-20 544
4572  소나무 길으기 [3] 수화 2010-07-13 483
4571  소나무 [9] 수화 2010-07-09 599
4570  섬백리향과좀비비추 [4] 소나놈 2010-07-07 492
4568  해오라비 난초 같은 풀 [4] 기가패스 2010-07-06 416
4569     야생 난초 [4] 기가패스 2010-07-06 466
4567  어린이용 코스 [2] 춘란사랑67 2010-07-04 465
4563  유채꽃???? 기가패스 2010-06-29 379
4564    붉은 인동초?? [3] 기가패스 2010-06-29 461
4562  푸른 참나리난초 [2] 기가패스 2010-06-25 567
4560  병아리난초 [4] 기가패스 2010-06-21 471
4561    돼지감자 [4] 기가패스 2010-06-21 593
4559  폐암과의 전쟁 [8] 춘란사랑67 2010-06-16 903
4558  옛날에 한참 잘 나갈때 [4] 기가패스 2010-06-15 514
4556  다양한 직업의 세계(다음 포털에서 퍼온 동영상) [1] 디딤발 2010-06-11 365
4555  지네발란 [8] 기가패스 2010-06-10 477
4553  춘사님을 만나고 [6] 운영자 2010-06-08 494
4552  미터급이 출몰하는 곳 [5] 기가패스 2010-06-04 475
4550  봄처녀 제~ 오시네 ♬ [8] 돌격대장 2010-05-25 496
4549  긴급정보-펌 [7] 능마루사내 2010-05-24 471
4548  불자는 아니지만 ~~~ [2] 維堂 2010-05-21 581
4544  비오는 아침 입니다. [5] 기가패스 2010-05-18 579
4545    돌가지(도라지) [7] 기가패스 2010-05-18 531
4543  아끼는 벗을 보내며 [5] 춘란사랑67 2010-05-17 477
4542  난초 랍니다. [4] 기가패스 2010-05-14 608
4541  난초 입니다. [7] 기가패스 2010-05-12 655
4540  ABBA - Dancing Queen [1] 기가패스 2010-05-11 505
4538  한국인은 없다 [5] 드래곤 2010-05-11 590
4537  으아리와 국화 [6] 기가패스 2010-05-10 758
4536  날카로운 비수 대신에.......아름다운 맹독을 숨겼습니다 [9] 드래곤 2010-05-10 461
1 2 3 4 5 6 7 8 9 10